home HOME > NEWS > 전체

전체

전매 제한 아파트 분양권 중개에 벌금형

2022.06.20 20:30
전주지법 형사 제4단독은
지난 2019년 전매가 제한된
전주시 에코시티의 아파트 분양권을
중개한 혐의로 기소된 공인중개사에게
벌금 27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이 공인중개사는
5천만 원의 웃돈이 붙은 분양권 계약을
중개하고, 수수료 80만 원을 챙긴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재판부는 피고인의 행위가 불법 투기를
부추겼다고 밝혔습니다.
(JTV 전주방송)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이정민 기자 (onlee@jtv.co.kr)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