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HOME > NEWS > 전체

전체

이재명 "완주 수소특화산단" 추진...전북 방문 마무리

2021.12.05 20:30
전북 방문 마지막 날, 이재명 후보는
정읍과 완주 등 5개 시군을 방문했습니다.

시장 상인들과 소통하고,
국민 반상회를 통해
전북의 신성장 동력 가운데 하나인
수소 산업을 논의했습니다.

이 후보는 완주에
수소 특화산업단지 지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김진형 기자입니다.

이재명 더불어 민주당 대선 후보가
수소 시범도시인 완주를 찾았습니다.

이 후보는 완주에서 생산된
수소 상용차와 저장 탱크 등을
살펴보며, 수소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였습니다.

[이재명 더불어 민주당 대선 후보 :
한 개에 들어가 있는 수소 양이?
17kg 정도 됩니다. 17kg이면 얼마 정도
주행할 수 있어요? 승용차로]

'그린 수소를 그리다'란 주제로 열린
국민 반상회에서 미래 먹거리인
수소 경제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이 후보는 대선 공약인
'에너지 고속도로' 건설을 통해
재생에너지 보급을
적극 확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지역 균형 발전을 위해서
완주가 수소 특화산업단지로 지정될 수
있도록 적극 검토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재명 더불어 민주당 대선 후보 :
그중에 어쨌든 완주를 중심으로 한
수소특화산단, 이게 꼭 필요하다 전적으로 공감합니다. 저도 열심히 노력할게요.]

이에 앞서 이 후보는
정읍 전통시장을 찾아 바닥 민심을
확인하는 민생 행보도
이어갔습니다.

국민의 먹고사는 민생을 챙기는 게
가장 중요하다며, 경제를 살리는
지도자가 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재명 더불어 민주당 대선 후보 :
우리의 일 대신하는 국가지도자 대통령은 경제를 살리고 민생을 살리고 
미래를 향해
나아가야 합니다. 맞습니까?]

이 후보는 진안과 장수, 무주의
전통 시장을 누비며,
유권자와 접촉면을 넓힌 것을 끝으로,
매주 타는 민생 버스 이른바
'매타버스'의 2박 3일 전북 일정을
마무리했습니다.

JTV뉴스 김진형입니다.(JTV전주방송)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김진형 기자 (jtvjin@jtv.co.kr)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