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HOME > NEWS > 전체

전체

이항근 "학생 행복수당·방학 중 학교 개설 필요"

2021.12.28 20:30
전북교육감 선거 출마 예정자인
이항근 전 전주교육장이 기자회견을 열고
코로나19 유행 장기화에 따른 대책으로
학생 행복수당과 방학 중 학교 개설을
제안했습니다.

이 전 교육장은
학생들의 우울감 해소를 위해
모든 학생에게 한 한기당 5만 원의
행복수당을 지급해 문화와 스포츠 활동을 돕자고 주장했습니다.

또 원격수업으로
학습 결손과 격차가 확인된 만큼
방학 중 학교 개설도
필요하다고 설명했습니다.(JTV 전주방송)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주혜인 기자 (hijoo@jtv.co.kr)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