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인 청약통장으로 '투기 의혹' 현직 경찰 입건

| 2021.05.27 | 조회 123
김제경찰서가
다른 사람 명의의 청약통장을 산 뒤
전주 효천지구 아파트를 분양받고
분양권을 되팔아 1억 원가량의 차익을 챙긴 혐의로 진안경찰서 경찰관 1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해당 경찰관은 투기 목적으로 청약통장을 산 건 아니라고 해명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JTV 전주방송)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